• 최종편집 : 2020.2.26 수 02:20
여백
> 문화/연예/스포츠 > 연예
'기생충' 박소담, 팔색조 매력…"믿기지 않는 일 연속"
고승아 기자  |  webmaster@dailyseoul.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15  10:59:0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새 역사를 쓴 영화 '기생충'의 스타 박소담이 팔색조 매력을 뽐냈다.

14일 매거진 엘르 코리아는 박소담과 함께한 3월호 커버와 화보를 공개했다.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4관왕을 차지하며 세상을 놀라게 한 '기생충'. 기정 역을 맡아 생동감 넘치는 연기로 선배 배우들과 멋진 앙상블을 이룬 스타 박소담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이번 커버 촬영은 박소담이 시상식 참석을 위해 미국으로 떠나기 이틀 전, 서울 신사동 스튜디오에서 진행됐다. 한 명품 브랜드 2020 S/S 콜렉션의 다양한 의상을 소화한 박소담은 소녀처럼 싱그러운 모습부터 '쿨'하고 카리스마 있는 모습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또한 완성된 커버에서는 내추럴하게 연출한 헤어 스타일과 화이트 드레스를 입은 박소담의 기분 좋은 미소가 눈에 들어온다.

 

 

 

 

 

 

 

 

 

 

 

 

 

 

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기생충'의 해외 시상식 비하인드 스토리와 이 놀라운 경험의 한복판에서 느끼는 속내를 들을 수 있었다. 박소담은 "작년 5월, 칸 영화제에 참석했을 때부터 정말 믿기지 않는 일들의 연속이에요. 얼떨떨해요. 내가 그 공간에 있으면서도 '이게 정말 진짜인가?'라는 느낌이에요. 나중에 영상이나 사진으로 볼 때 더 감정이 밀려들더라고요"라고 전했다.

이어 "이 모든 걸 혼자 겪었으면 정말 많이 긴장했겠지만, 항상 우리 팀이 함께 였기에 힘을 얻었어요. 앞으로 살아 가면서 고민이 있을 때 전화할 수 있는 언니 오빠들이 한꺼번에 이렇게 많이 생긴 게 정말 든든해요"라며 '기생충' 팀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밝혔다.

촬영장부터 오스카까지, 바로 옆에서 지켜본 봉준호 감독에 대한 이야기도 들을 수 있었다. 그는 "현장에서도 이미 감독님은 너무나 위대해 보였어요. 그런데 우리 배우들이 더 신기해 하는 건, 동네 형 같은 감독님의 친근한 면모에요. 시상식에서도 옷만 차려 입었을 뿐, 우리가 촬영장에서 봤던 그 모습 그대로에요. 한결 같은 모습이 더 대단하게 느껴져요"라고 말했다.

한편 박소담의 더 많은 사진과 인터뷰는 20일께 발행되는 엘르 3월호와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만날 수 있다.

 


고승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5116) 서울특별시 광진구 광나루로 56길 85 테크노마트 8층 A014, A029(구의동)  |  대표전화 : 02-929-4222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왕준(신문윤리담당)
편집국 : 02-929-4333, 광고국 02-921-4333 <일간인터넷신문>  |  등록일자 2014. 7. 1 : 서울 아03221  |  발행인 겸 편집국장 김동성(긴급연락 011-668-3158)
Copyright © 2014 데일리서울. All rights reserved. 제휴사=연합뉴스 / <시사주간신문> <데일리서울> 등록일자 2014. 8.4  |  등록번호 서울 다10873
㈜데일리서울 (후원계좌)우리은행=1005-702-570174 / (기사제보=공직비리, 사건 사고 gnus6@hanmail.net) / 주필 겸 법률고문 장일권 교수(법학박사)
<데일리서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대한민국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