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9.28 월 17:00
여백
> 경제 > 기업
'세계경영 신화'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별세...향년 83세대표적 1세대 기업인
전성오 기자  |  pens1@korea.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10  10:56:2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사진제공=대우세계경영연구회]

[데일리서울 전성오 기자]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이 9일, 오후 11시 50분 수원 아주대병원에서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3세.

김회장은 약 1년여 간 투병 생활을 하는 가운데, 연명치료는 하지않겠다는 평소 뜻에 따라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평화롭게 영면에 들어갔다.

장례는 가족장으로 하고, 빈소는 아주대병원 장례식장 1호실이며, 조문은 10일 오전 10시부터 가능하다. 영결식은 12일 오전 8시 아주대병원 별관 대강당에서 거행될 예정이다. 장지는 충남 태안군 소재 선영.

유족으로는 미망인 정희자 전 힐튼호텔 회장, 장남 김선협 ㈜아도니스 부회장, 차남 김선용 ㈜벤티지홀딩스 대표, 장녀 김선정 (재)광주비엔날레 대표이사, 사위 김상범 이수그룹 회장 등이 있다.

대우관계자는 “김회장은 지난해 8월말 베트남 하노이 소재 GYBM(Global Young Business Manager, 청년사업가) 양성 교육 현장을 방문하고 귀국한 이후 건강이 안 좋아져 통원 치료를 하는 등 대외활동을 자제해오다 12월말부터 증세가 악화돼 장기 입원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로써 김회장이 참석한 공식 행사는 지난해 3월22일 열린 ‘대우 창업 51주년 기념식’으로 기록됐다. 대우그룹 임직원들은 1999년 그룹 해체 이후에도 매년 창업기념일을 기려 기념행사를 진행해왔으며 김회장을 포함해 300여명 이상의 임직원이 참석해 왔다.

대우 관계자에 따르면 김회장은 “청년들의 해외진출을 돕는 GYBM 교육사업의 발전적 계승과 함께 연수생들이 현지 취업을 넘어 창업으로 연결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체계화해줄 것”을 유지(遺志)로 남겼다고 밝혔다.

김우중前대우그룹 회장은1936년대구출생으로, 경기고와 연세대경제학과를 졸업했다.

만30세인 1967년 대우를 설립한후1999년 그룹해체직전까지 자산규모기준으로 현대에 이어 국내2위의 기업을 일군 대표적인 1세대 기업인이다.

1990년대 세계경영을 기치로 해외시장 개척에 주력해 신흥국출신 최대의 다국적 기업으로 대우를 성장시켰으며,당시 대우의 수출규모는 한국총수출액의 약10%에 달했다.(1998년한국총수출액1,323억불中대우수출액186억불로약14%규모)

1963년 한성실업에 근무하면서 국내최초로 섬유제품직수출을 성사시켰으며,창업후 수출만으로 회사를 초고속으로 성장시켜 '대우신화'라는 신조어와 함께 샐러리맨들의 우상으로 떠올랐다.

1969년 한국기업 최초로 해외지사(호주시드니)를 설립했고,1975년 한국의 종합상사시대를 연이후김회장이 이끈 대우는 국내 중소기업의 수출창구가됐다.

1976년 한국기계(대우중공업)와 1978년 새한자동차(대우자동차),대한조선공사(대우조선해양)등 부실기업을인수, 단기간내 경영정상화를 이뤄 한국의 중화학산업화를 선도했다.

같은시기 에콰도르(1976년)에 이어,수단(1977년),리비아(1978년)등 아프리카시장 진출을 통해 해외사업의 터를 닦았다.1980년대 무역·건설부문을 통합해(주)대우를 설립(1982년)하고 그룹화의 길에들어선후, 자동차·중공업·조선·전자·통신·정보시스템·금융·호텔·서비스등 전산업의 내실을 갖춰 세계진출을 본격화했다.

1999년해체직전,대우는 41개 계열사와 600여개의 해외법인·지사망,국내10만명,해외25만명의 고용인력을 토대로 해외21개 전략국가에서 현지화기반을 닦고 있었다.

당시 자산총액은76조7,000억원,매출은91조원(1998년)에 달했다.

1983년에는 국제상업회의소에서 3년마다 수여하는이른바 '기업인의 노벨상'인 국제기업인상을 아시아기업인 최초로 수상했다.

1989년에세이집 '세계는넓고할일은많다'를 펴내 6개월만에100만부를 돌파하며 최단기 밀리언셀러기네스기록을 달성하기도했다.

세계경제포럼(WEF)의 자문위원중 유일한 아시아인이었던 김회장은 외환위기와중에 전국경제인연합회회장을 맡아 경상수지 年500억불 흑자달성,금모으기운동 등 경제회생을 위해 노력했다.

2010년부터 마지막봉사라여기며 GYBM(GlobalYoungBusinessManager)양성사업에 매진,베트남,미얀마, 인도네시아,태국 등 동남아시아4개국에 1,000여명의 청년사업가를 배출하기도했다.

<주요약력>

※연도에「마침표(.)」나「∼」기호가없는경우,종료시점불명확

인적사항 1936.12.19.대구출생

*아호:주산(宙山,원불교대산종사1987년법호하사)

학력사항 1960. 연세대학교상경대학경제학과졸
1956. 경기고등학교졸
1953. 경기중학교졸

학위사항 (국내)

2014. 원광대학교명예경영학박사
1997. 전남대학교명예철학박사
1986. 고려대학교명예경영학박사
1985. 연세대학교명예경제학박사
(국외)
1997. 베트남국립하노이대명예경제학박사
1997. 미국보스턴대명예법학박사
1996. 우즈베키스탄세계경제외교대명예교수
루마니아크라이오바대명예박사
1995. 콜롬비아샌티아고드칼리대명예경영학박사

1994. 미국사우스캐롤라이나대명예인문학박사
1992. 러시아이코노믹아카데미명예경제학박사
1988. 미국조지워싱턴대공공봉사부문명예박사

주요공직(1) (비즈니스및국제교류)

1998∼1999전국경제인연합회회장(’79∼’98부회장)
1997 한국국제노동재단이사장
1993 한.독협회회장
1993∼1994한.일친선협회고문
주요공직(2) 1993 몽골개발재단명예회원
1992 한.미우호협회고문
1991 국제민간경제협의회회장
1993 한국섬유산업협회고문
(’80∼’86부회장,’86∼’89회장,’89∼’92명예회장)

1988 한.미재계회의위원
1988∼1991전경련부설경제사회개발원원장
1985 한.리비아친선협회회장
1983 한.아랍친선협회회장
1981∼1998한.일경제협회부회장
1979 주한수단명예총영사
1979∼1993한국무역협회부회장

1978∼1998한.미경제협의회이사
1978 한.아세안비즈니스클럽부회장
WorldEconomicForum(다보스포럼)자문위원
*자문위원50인中유일한아시아인 WorldEconomicForumAutomotiveGovernorsMeeting위원

SearsWorld자문위원
ITT자문위원
우크라이나국제투자자문위원회위원(대통령직속)

(1997)

씨티뱅크아시아태평양지도자회의위원(1995)
중국 상하이시장을 위한 국제기업지도자 자문회의위원(1995)

중국청도시장을위한국제기업지도자자문회의위원
중국개발은행국제자문회의위원
몰타공화국국제자문위원회위원(1990)
미국UTC태평양자문위원(1984)

주요공직(3) (교육기관및대학)

1998 경기고등학교총동창회회장
1997 연세대학교총동문회회장(’80∼’97부회장)
연세대학교상경대학동창회명예회장(’89∼’97회장)

1993 연세대학교재단이사
1995 심석학원이사장
1993∼1997광주과학기술원이사
1992 고려중앙학원(고려대학교재단)이사
*일민문화재단(동아일보)이사(1994)
1992 한국과학기술재단이사
1991∼1992대학교육심의회위원(∼1992.)
1997 베트남국립하노이대학교자문위원
미국보스턴대학교경영대학원자문위원
1996 중국항저우대명예고문및명예교수
1995 중국베이징대명예고문
1992 미국하버드대경영대학원이사
미국하버드대경영대학원AsiaAdvisoryCommittee위원

1992 미국미시간대경영대학원이사

1992 미국펜실바니아대WhartonSchool이사

(스포츠단체)
1996∼19982002년월드컵조직위원회집행위원

1991∼1995한국마라톤후원회이사
1988∼1992대한축구협회회장
1985∼1986아시아요트연맹회장
1985∼1989서울올림픽조직위원회(SLOOC)위원
1985∼1986서울아시안게임조직위원회(SAGOC)위원
1983∼1986대한요트연맹회장
1983 한국기원총재
1980∼1989대한체육회부회장

주요공직(4) (사회단체)

1999 백범기념관건립위원회지도위원
1998∼1999평화와통일을위한복지기금(평통복지기

금재단)이사장

1998 예술의전당이사
1992 안중근의사숭모회고문
1991 서울국제포럼회원

사회공헌 (보건복지사업)

1994. (대우학원)아주대학교의료원개원
1992. (대우재단)대우꿈동산개원*「세계는넓고할일은많다」

인세수입으로소년소녀가정대상주거형복지공간(총91세대)마련
1983. (대우의료재단)대우병원(거제)개원
1980. (대우의료재단)대우조선부속병원개원
(대우재단)완도대우병원개원
1979. (대우재단)신안·무주·진도대우병원개원
(기관·단체설립)
2011. (대우세계경영연구회)글로벌YBM양성사업개시

1998. (대우재단)아트선재센터(서울)개관
1992. 고등기술연구원설립 *산·학·연연구조합대우장학재단설립
1991. 아트선재미술관(경주)개관
1986. (대우재단)한국학술협의회설립 *학술단체지원

1981. 대우의료재단(舊대우조선의료재단)설립
1980. 학교법인지성학원출범 *옥포·옥림유치원,대우초,거제중·고

1978. 대우재단(舊대우문화복지재단)설립
서울언론문화재단설립 *언론인해외연수지원
1977. 학교법인대우학원설립 *아주대·아주자동차대

주요상훈 (국내)

1994·1989·1982.모범납세공로“금탑산업훈장”
1989. 유네스코서울협회제1회“올해의인물”
1988. 한국경영학회“88년경영자대상”
1988. 국민훈장모란장
1987. 문예진흥후원협의회“마로니에기업문화상”
1976. 연세대경영대학원동창회“연세경영인상”
1973. 한국능률협회“한국의경영자상”
1972. 고려대“올해의자랑스러운기업인상”
제9회수출의날“금탑산업훈장”
1971. 제8회수출의날“동탑산업훈장”
1970. 제7회수출의날“철탑산업훈장”
1969. 제6회수출의날“산업훈장”,대한적십자사유공장

(국외)
1996. 모로코국왕으로부터“AlawiteWissan훈장”

수훈

1996. 우즈베키스탄정부로부터“듀스트리크훈장”

(MedalofDustlik)수훈

1996. 프랑스정부로부터“레종도뇌르훈장”(Légion

D'honneur)수훈

1995. 콜롬비아대통령으로부터“명예대십자훈장”
(HonorAlMeritoGrandoGranCruz)수훈
콜롬비아Valle주수여훈장수훈
1992. 독일정부로부터“십자공로훈장”수훈
(Commander'sCrossoftheOrderofMerit)
1991. 벨기에국왕으로부터“대왕관훈장”수훈
(CommanderoftheOrderoftheCrown)
1989. 파키스탄민간최고훈장“파키스탄의별”(Starof

Pakistan)수훈

1985. 이탈리아공로훈장수훈
1984. 국제상업회의소(ICC)“국제기업인상”
(InternationalBusinessAward)
1980. 수단정부수여외국인대상최고훈장
“OrderoftheTwoNiles”수훈

저서 2017. “김우중어록”

2014. “김우중과의대화”(신장섭 싱가포르국립대 교수와 대담)

1991. “대화”(도올김용옥교수와대담)
1989. “세계는넓고할일은많다”

영어판I,영어판II,일어판,중국어판,러시아어판,
베트남어판,불어판,서반아어판,헝가리어판,
페르시아어판,말레이어판,몽골어판,
마케도니아어판,폴란드어판,루마니어판,체코어판,
인도용영어판,불가리아어판,화란어판,
포르투칼어판,우즈베키스탄어판,인도네시아어판,
국문점자본판등총23개언어26판


전성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본사>서울특별시 동대문구 한빛로 41(용두동 안성빌딩 306호)  |  대표전화 : 02-929-4222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왕준(신문윤리담당)
<전산실>서울특별시 광진구 광나루로 56길 85 테크노마트 8층 A014, A029(구의동)  |  발행인 겸 편집국장 김동성(긴급연락 011-668-3158)
편집국 : 02-929-4333, 광고국 02-921-4333 <일간인터넷신문>  |  등록일자 2014. 7. 1 : 서울 아03221
Copyright © 2014 데일리서울. All rights reserved. 제휴사=연합뉴스 / <시사주간신문> <데일리서울> 등록일자 2014. 8.4  |  등록번호 서울 다10873
㈜데일리서울 (후원계좌)우리은행=1005-702-570174 / (기사제보=공직비리, 사건 사고 gnus6@hanmail.net) / 주필 겸 법률고문 장일권 교수(법학박사)
<데일리서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대한민국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