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5.25 토 02:48
여백
> 문화/연예/스포츠 > 연예
[영상] 박봄, YG엔터·승리 은퇴 질문에 "딱히 할 말 없다"
정윤경 기자,송영성 기자  |  webmaster@dailyseoul.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14  09:12:0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서울=뉴스1) 정윤경 기자,송영성 기자 = 2NE1 출신 가수 박봄이 전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와 빅뱅 승리 은퇴 관련 질문에 "딱히 뭐라고 말을 해야할지 모르겠다"고 답했다.

박봄은 13일 오후 5시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컴백 쇼케이스에서 YG의 분위기가 안좋은 것과 승리의 연예계 은퇴를 바라보는 심경에 대해 "제 일이 너무 많아서 그 일을 알게 된 지 얼마 안됐다. 전 소속사이기 때문에 제가 뭐라고 말할 수 있는 상황은 아니다"며 이같이 말했다.

2010년 암페타민 밀수입 문제에 대해선 "혐의가 없다고 생각한다"며 "해외에서 치료 목적으로 처방전을 받아 복용했다. 대신 국내법을 잘 몰라서 물의를 일으킨 점은 정말 죄송하다"고 했다.

박봄은 2010년 마약류로 분류되는 암페타민이 함유된 에더럴 82정을 국제우편을 통해 국내로 배송하다 적발돼 입건유예 처분을 받았다.

 

 

 

 

 

 

투애니원 출신 가수 박봄이 13일 오후 서울 압구정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솔로 싱글 앨범 ‘봄(Spring)’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9.3.13/뉴스 © News1 권현진 기자

 

 

 

정윤경 기자,송영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5116) 서울특별시 광진구 광나루로 56길 85 테크노마트 8층 A014, A029(구의동)  |  대표전화 : 02-929-4222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왕준(신문윤리담당)
편집국 : 02-929-4333, 광고국 02-921-4333 <일간인터넷신문>  |  등록일자 2014. 7. 1 : 서울 아03221  |  발행인 겸 편집국장 김동성(긴급연락 011-668-3158)
Copyright © 2014 데일리서울. All rights reserved. 제휴사=연합뉴스 / <시사주간신문> <데일리서울> 등록일자 2014. 8.4  |  등록번호 서울 다10873
㈜데일리서울 (후원계좌)우리은행=1005-702-570174 / (기사제보=공직비리, 사건 사고 gnus6@hanmail.net) / 주필 겸 법률고문 장일권 교수(법학박사)
<데일리서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대한민국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