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5.25 토 02:48
여백
> 경제 > 기업
LG CNS, 2500명 중학생에게 IT신기술 무료 교육빅데이터, 증강현실(AR) 등 IT 신기술 결합한 SW교육 ‘코딩지니어스’ 실시
전성오 기자  |  pens1@korea.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14  08:50:1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설명:신일중학교 학생들이 증강현실(AR) 기술을 활용한 코딩 기초 교육을 받고 있는 모습[사진제공=LG CNS]

<데일리서울 전성오 기자>LG CNS가 중학생들을 대상으로 빅데이터, 증강현실(AR) 등 IT 신기술을 결합한 SW교육 프로그램인 ‘LG CNS 코딩지니어스(Coding Genius)’를 실시한다.

LG CNS는 "서울 강북구에 위치한 신일중학교 학생 118명을 시작으로 올해 첫 코딩지니어스
교육을 시작했다"고 14일 밝혔다.

LG CNS 코딩지니어스는 지난 2017년부터 중학생을 대상으로 코딩 등의 SW교육을 통해 창의력과
사고력을 높이기 위해 실시하고 있는 국내 대표 SW교육 프로그램이다.

지금까지 전국 총 50개 학교와 6,000여명의 중학생들에게 교육을 제공했다.

올해는 특히 IT 인재를 키우기 위해 미래 직업에 공통적으로 적용할 수 있는 빅데이터, 증강현실(AR)
등의 IT 신기술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업그레이드 했다.

먼저, ‘빅데이터 과학자’라는 과목을 신설해 빅데이터 수집·분석·시각화 과정을 진행한다.

학생들은 음식, 패션 등 관심 있는 분야를 주제로 의미 있는 정보를 찾아 추천해주는 빅데이터 모델을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다.

빅데이터 과학자 교육에는 LG CNS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스마트 SMA’를 활용한다.

프로그램을 작성하는 코딩 과정에는 증강현실(AR) 기술을 적용했다.

태블릿PC로 코딩지니어스 교재를 비추면 화면에 뜬 3차원 가상정보를 움직여 다양한 알고리즘을
만들어 볼 수 있다.

또한, 라면 맛있게 끓이는 방법, 등교 빨리하는 방법, 부모님께 칭찬받는 방법 등의 알고리즘을 직접
개발하도록 구성해 학생들의 흥미를 유발하고 학습효과를 극대화 시켰다.

레고 자동차 로봇을 활용해 최근 각광받는 스마트시티 핵심 영역인 자율주행차를 만들어보는 과정도
진행한다.

학생들이 직접 프로그램을 만들어 자율주행차를 움직여보고, 교통시스템을 구현해보도록 함으로써
코딩의 작동 원리을 쉽게 이해하고 SW 사고력을 높일 수 있도록 구성했다.

LG CNS가 교육 프로그램에 반영한 빅데이터, 증강현실, 자율주행차 기술은 해외 IT 리서치 기관과
국내 연구소 등이 발표한 10대 ICT 이슈에 포함되어 있는 신기술이다.

LG CNS 코딩지니어스는 올해 서울, 충청, 전라 등의 지역에서 총 22개 중학교를 선정하고, LG CNS 임직원 100여명이 재능기부 형태로 학교를 직접 방문해 교육한다.

서울시 교육청을 통한 올해 코딩지니어스 참가 접수 결과 100개 이상의 중학교가 신청해 SW전문교육에 대한 관심이 높음을 방증했다.

이와는 별도로 LG CNS는 올해 처음으로 서울 시내 중학교 SW동아리 15개팀을 선발, 10개월 간에
걸쳐 멘토링, 기업탐방, 신기술 심화교육을 하는 프로그램도 신규 운영한다.

LG CNS 관계자는 “중학교 SW교육 의무화 2년차를 맞이하는 올해는 보다 실질적이고 최신 IT 신기술을 경험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개선했다”고 말하고, “육아 사유 등으로 퇴직한 LG CNS 출신 경력 단절 여성들을 강사로 육성하고, 대학생 50여명을 선발해 일자리 및 봉사활동의 기회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LG CNS 코딩지니어스는 2017년에 ‘대한민국 사회공헌대상 교육부장관상’, ‘자유학기제 우수사례 교육부장관상’, 2018년에는 ‘교육기부대상 교육부장관 표창’, ‘사회공헌 유공자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하며, 명실상부한 국내 대표적인 IT 활용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인정받고 있다.

전성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5116) 서울특별시 광진구 광나루로 56길 85 테크노마트 8층 A014, A029(구의동)  |  대표전화 : 02-929-4222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왕준(신문윤리담당)
편집국 : 02-929-4333, 광고국 02-921-4333 <일간인터넷신문>  |  등록일자 2014. 7. 1 : 서울 아03221  |  발행인 겸 편집국장 김동성(긴급연락 011-668-3158)
Copyright © 2014 데일리서울. All rights reserved. 제휴사=연합뉴스 / <시사주간신문> <데일리서울> 등록일자 2014. 8.4  |  등록번호 서울 다10873
㈜데일리서울 (후원계좌)우리은행=1005-702-570174 / (기사제보=공직비리, 사건 사고 gnus6@hanmail.net) / 주필 겸 법률고문 장일권 교수(법학박사)
<데일리서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대한민국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