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2.16 월 14:25
기사 (전체 1,17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노동] “기업 10곳 중 6곳, ‘불합격 통보’ 부담스러워!”
지난 3월 사람인 조사에 따르면 구직자 10명 중 9명이 ‘기업은 불합격자에게도 불합격 사실을 통보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반면, 기업 인사담당자는 이에 대해 부담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수환 기자   2019-12-12
[노동] “직장인 50%, 올해 연차 다 못써!”
직장인 2명 중 1명은 올해 연차를 모두 소진하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직장인 1,752명을 대상으로 ‘연차 소진 현황’을 조사한 결과, 51.9%가 ‘연차를 다 못쓸 것’이
김수환 기자   2019-11-25
[노동] “성인남녀, 서울 내 선호 근무지 1위‘강남’”
성인남녀가 서울에서 가장 선호하는 근무지가 ‘강남 일대’인 것으로 조사됐다.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성인남녀 2,730명을 대상으로 ‘서울 내 선호 근무지’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성인남녀 4
김수환 기자   2019-11-13
[노동] 인사담당 80%, "인재 가리는데 면접 어려워”
[데일리서울=김수환 기자] 구직자만큼 인사담당자도 면접이 부담스러운 건 마찬가지다. 특히, 구직자의 거짓말이나 후광효과 등 여러 변수로 면접에서 좋은 인재를 가리는 데 어려움을 겪는 인사담당자들이 10명 중 8명을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구인구직 매칭
김수환 기자   2019-11-11
[노동] “직장인 50%, 만성피로증후군 겪는다!”
[데일리서울=김수환 기자]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직장인 1,437명을 대상으로 ‘직장인 증후군’에 대해 조사한 결과, 직장인 절반 이상(56%, 복수응답)이 충분한 휴식을 취해도 피로감을 느끼는 ‘
김수환 기자   2019-11-04
[노동] “기업, 구직자 과반 이상, 임금분포공시제 찬성!”
[데일리서울=김수환 기자] 올해 12월부터 기업 및 근로자 특성별 임금분포현황을 공개하는 ‘임금분포공시제’가 시행된다. 이에 따라 구직자들의 정보 비대칭이 해소되고 묻지마 지원 등이 감소될 것으로 기대되는 한편, 기업에게는 다소 부담이 될 수 있다는
김수환 기자   2019-10-29
[노동] “기업 80%, 온라인 채용 설명회 긍정적!”
[데일리서울=김수환 기자]최근 SNS와 모바일 기기에 익숙하고, 시간적 여유가 없는 구직자들을 위해 온라인 채용 설명회를 진행하는 기업들이 늘고 있다. 실제로 기업 10곳 중 8곳은 온라인 채용 설명회를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었으며, 절반 가량은 진행
김수환 기자   2019-10-29
[노동] “직장인 하루 커피 2잔 마신다…월 평균 12만원 지출!”
관세청에 따르면 지난해 커피 시장 규모는 12조원 가까이 성장하는 등 대한민국은 ‘카페인 공화국’이 된지 오래다. 실제 직장인들은 하루 평균 2잔의 커피를 마시고, 월 평균 12만원의 커피값을 지출하는 것으로 조사됐다.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www
김수환 기자   2019-10-23
[노동] 일가자, C2C 인력중개 서비스 두 달 만에 거래액 1억 달성
지역 기반 현장 인력 온라인 C2C 중개 플랫폼 일가자 서비스를 운영하는 ㈜잡앤파트너가 창업 두 달 만에 월 거래액 1억, 월 매출 증가율 300%를 달성했다고 밝혔다.일가자 현장 인력 중개 서비스는 연 4조 규모의 새벽인력시장을 온라인 중개 관리 시
김수환 기자   2019-09-29
[노동] “채용 공정화 법률 시행에도…비공개 자격조건 여전!”
[데일리서울=김동성 기자]채용절차 공정화에 관한 법률이 시행됐음에도 불구하고, 아직 많은 기업들이 신입 채용 과정에서 비공개 자격조건을 평가에 반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김동성 기자   2019-09-10
[노동] ‘남성’ 선호기업 ‘여성’선호 기업보다 2배 많아
서류 전형 시 성별 기재란을 없애는 등 채용 시 성별을 평가에 반영하지 못하도록 하는 다양한 시도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실제 채용에서는 여전히 특정 성별을 선호하는 경우가 상당 수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
염미화 기자   2019-09-04
[노동] 서울맞춤훈련센터,베트남 복지분야 공무원 초청 연수 실시
[데일리서울 이장수 기자]지난 25일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맞춤훈련센터(센터장 남성민, 이하 센터)는 베트남 노동보훈사회부 소속 공무원 및 복지전문가를 대상으로 한「2019년 복지분야 베트남 초청연수 프로그램(WKA, Welfare Korea Acad
이장수 기자   2019-06-28
[노동] 채용전문 토론 사이트 ‘포럼 코리아’ 론칭
대형 서치펌 커리어앤스카우트에서 서치펌 현직 헤드헌터들과 기업의 인사 채용 담당자들이 함께 운영하는 채용전문 토론 사이트인 포럼 코리아를 개발, 27일부터 운영을 시작한다고 공식 발표했다.포럼 코리아는 포럼이 특정한 주제와 목적을 가진 사람들이 모여서
염미화 기자   2019-05-28
[노동] 앰코코리아, 정규직 신입사원 200여명 채용
광주광역시에 본사를 둔 반도체 후공정 분야 글로벌 선두 기업인 앰코테크놀로지코리아㈜(이하 앰코코리아)는 5월 중 신입사원을 채용한다고 밝혔다.모집 분야와 인원은 제조 오퍼레이터 정규직 사원 200여명이다. 앰코코리아는 지난해 인천광역시 부평 사업장과
나경주 기자   2019-05-10
[노동] “직장인 아킬레스건… 콤플렉스 1위 연봉”
다양한 사람들이 모이는 직장에서 ‘콤플렉스’를 느끼지 않을 수는 없다. 실제 직장인 10명 중 9명은 ‘콤플렉스’를 갖고 있었으며, 아킬레스건은 여전히 ‘연봉’인 것으로 나타났다.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
나경주 기자   2019-04-16
[노동] 구직자 94%, “기업, 불합격자 통보 의무적으로 해줘야”
취업이 답답하고 어려운 이유로, 구직자들이 가장 많이 꼽은 것은 ‘불합격 여부를 알 수 없어서’였다.취업을 위해 많은 준비를 하고, 입사지원을 함에도 불구하고 그 결과를 알 수 없기 때문에 기업과 구직자간의 ‘정보불균형’ 문제가 발생한다는 의견도 많아
전성오 기자   2019-03-08
[노동] 육하원칙으로 알아보는 최저임금 시행령
1. Why - 최저임금법 시행령 왜 개정했나요?노동자의 임금을 보장하기 위해서입니다.2. What – 최저임금 기준은 시급입니다.월급을 받는 근로자의 임금을 ‘시급’으로 환산해 판단해야 합니다.월급 150만 원인 신동 씨는 시급 7,177
나경주 기자   2019-01-06
[노동] 직장인 80%, "나는 감정노동자” 주장
고객을 상대하는 콜센터 노동자, 민원 업무에 시달리는 금융 노동자, 환자의 감정을 우선해야 하는 병원 노동자 등 ‘감정노동자’라 불리는 고객응대근로자들을 위한 개정 산업안전보건법이 지난 10월 시행됐다. 그런데 이들뿐만 아니라 다양한 직무의 직장인들
나경주 기자   2018-12-07
[노동] “일자리 질 꾸준히 개선…근로시간 단축 긍정 요인”
“취업자 수의 증가 흐름과 향후 정책 성과를 고려하면 6월부터는 고용여건이 본격적으로 회복될 것으로 예상된다”청와대 반장식 일자리수석은 20일 춘추관에서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하면서 고용 통계 중심으로 최근의 일자리 상황을 객관적으로 평가하고 향후
이장수 기자   2018-05-21
[노동] “취업난 속에 퇴사율 1위는 1년차 미만 신입사원”
어려운 취업난의 한편에서는 ‘퇴준생’이라는 말이 취준생처럼 고유 명사가 되고 ‘퇴사학교’ 붐이 일고 있다.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www.sarmain.co.kr)이 기업 인사담당자 657명을 대상으로 ‘퇴사자 현황과 변화’에 대해 조사한 결과,
엄수용 기자   2018-03-0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5116) 서울특별시 광진구 광나루로 56길 85 테크노마트 8층 A014, A029(구의동)  |  대표전화 : 02-929-4222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왕준(신문윤리담당)
편집국 : 02-929-4333, 광고국 02-921-4333 <일간인터넷신문>  |  등록일자 2014. 7. 1 : 서울 아03221  |  발행인 겸 편집국장 김동성(긴급연락 011-668-3158)
Copyright © 2014 데일리서울. All rights reserved. 제휴사=연합뉴스 / <시사주간신문> <데일리서울> 등록일자 2014. 8.4  |  등록번호 서울 다10873
㈜데일리서울 (후원계좌)우리은행=1005-702-570174 / (기사제보=공직비리, 사건 사고 gnus6@hanmail.net) / 주필 겸 법률고문 장일권 교수(법학박사)
<데일리서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대한민국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