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6.5 금 09:02
기사 (전체 1,77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금융] 잘나가는 락앤락, 주당 500원 현금 고배당 예정
[데일리서울 김동성 기자] 세계적인 주방생활용품 제조회사인 락앤락이 주주 이익환원과 주주증시 경영 일환으로 주당 500원의 현금배당을 결정했다고 28일 공시했다. 배당기준일은 오는 12월31일(토=휴장일)이고 배당금 총액은 270억9330만원이다.락앤
김동성 기자   2016-11-28
[금융] "말 많던 우리은행 4전5기만에 민영화 성공"
(서울=포커스뉴스) 우리은행이 4전5기만에 민영화에 성공했다.금융위원회는 공적자금관리위원회의 ‘우리은행 과점주주 매각 낙찰자 선정’ 의결을 거쳐 낙찰자 7개사(매각물량 29.7%)를 최종 선정했다고 13일 발표했다.최종 낙찰업체는 IMM PE(낙찰물량
최아람 기자   2016-11-13
[금융] 서민들 중금리 대출 ‘사잇돌대출’ 더 받아라
중금리 신용대출인 ‘사잇돌대출’을 통해 빌릴 수 있는 금액이 늘어난다.금융위원회는 9일 총 2000만원의 1인당 최대 한도는 유지하되, 은행과 일부 우수 저축은행에 대해 개인별 사잇돌대출 금액 상향을 허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사잇돌대출은 거치기간 없이
이상엽 기자   2016-11-10
[금융] 잘나가는 락앤락, 3분기 영업이익 137억..112% 증가
[데일리서울 강현정 기자] 락앤락(115390)이 올해 3분기 137억3700만원의 영업이익을 거뒀다고 2일 공시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112.33% 늘어난 수준이다.같은기간 매출액은 전년동기 보다 4.08% 적은 993억9400만원을,
강현정 기자   2016-11-02
[금융] 은행대출 14일이내 수수료없이 철회 가능
“지난주 은행대출 받고보니 다른 은행 이자가 더 싸네! 무르고 싶은데 중도상환 수수료 내야 하나…”이런 고민을 한 두번 해봤을 것이다.28일부터 은행에서 개인이 2억원 이하의 담보대출이나 4000만원 이하의 신용대출을 받은 경우 원리금과
엄수용 기자   2016-10-28
[금융] 연말정산 “돈되는 절세 계획 이렇게 세우자”
국세청이 20일부터 연말정산 미리보기 서비스를 제공한다. 항목별 공제요건과 절세 팁을 조회할 수 있고 근로자별 최근 3개년의 연말정산 신고 내역도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꼼꼼하게 알아둬야 하는 ‘연말정산’ 미리보기 서비스를 문답식으로 풀어 소개한다
엄수용 기자   2016-10-21
[금융] 기재부 "보금자리론 수요 무주택 서민층에 집중" 주장
기획재정부는 18일자 한겨레신문 제하 기사 관련, “기재부를 중심으로 국토부, 금융위 등 관계부처는 8·25 가계부채 관리방안 발표 이후 후속조치를 차질없이 진행하고 있으며 주택시장, 가계부채 동향을 면밀히 점검해 오고 있다”고 주장했다.특히 “강남
이왕준 기자   2016-10-20
[금융] "정책성 주택담보대출 총량규제 아니다" 반박
금융위원회는 15일자 연합뉴스 제하 보도 관련, “주택금융공사는 보금자리론 신청이 급증하는 쏠림현상으로 연간목표 10조원을 이미 초과해 리스크관리 차원에서 연말까지 공급을 일정부분 축소하는 것이 불가피함에 따라 시행한 조치”라며 “정책성 주택담보대출
이장수 기자   2016-10-18
[금융] "선불카드 60% 이상 쓰면 무조건 현금 돌려줘라"
# 파주에 사는 김가영(가명) 씨는 카드사 홈페이지에서 카드사용 내역을 확인하였는데 카드발급 시점인 지난해 11월부터 지금까지 12개월간 총 108,100원이 ‘채무면제유예상품’ 명목으로 자동결제가 됐다. 카드사 콜센터 상담원의 안내에 대해 ‘예’,‘
엄수용 기자   2016-10-14
[금융] 신용카드 여러장 분실해도 한번 신고 OK~
그동안 지갑을 분실하면 지갑속에 있던 카드 회사에 일일히 전화해 분실 신고해야 했다. 하지만 앞으로 카드사 한 곳에만 이용정지 신청을 하면 된다. 또한 올해 말이면 인터넷과 스마트폰 앱으로도 신고할 수 있게 됐다.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여신금융협회는
이장수 기자   2016-10-04
[금융] 해외 벤처캐피탈(VC), 국내 스타트업을 주목한다.
[데일리서울]중소기업청과 한국벤처투자는 해외 벤처캐피탈(VC)이 운용하는 해외VC 외자유치펀드(이하 ‘외자유치펀드’)의 펀드 조성액이 누적금액 기준 1조원을 돌파했다고 발표했다.외자유치펀드는 펀드의 일정비율 이상을 국내 창업기업에 투자하는 조건으로 해
박현군 기자   2016-07-28
[금융] 건설근로자공제회, 전북은행과 손잡고 건설근로자 맞춤형 금융상품 출시!
[데일리서울]건설근로자공제회는 전북은행과 28일 건설근로자 맞춤형 금융상품 개발·시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건설일용근로자는 대출이 필요해도 고용이 불안정하고 소득이 일정치 않아 일반 시중은행의 저금리 대출을 이용하기 어려웠다. 이로 인
박현군 기자   2016-07-28
[금융] 여름 휴가철에 유행하는 보이스피싱 목소리 공개
[데일리서울]여름 휴가철, 휴가객을 대상으로 출입국관리사무소 직원을 사칭해 자금을 편취하는 보이스피싱이 발생하고, 여름방학, 아르바이트를 찾는 대학생을 대상으로 대포통장을 공개모집하는 사례가 유행하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망된다고 금융감독원이 밝혔다.
박현군 기자   2016-07-26
[금융] 금융감독원, 공인회계사 및 홍보전문인력 채용
[데일리서울]신속하고 정밀한 회계감리를 통해 회계투명성을 제고하고자 전문성과 경험을 두루 갖춘 10명 내외의 공인회계사(경력직원)를 채용할 계획이라고 금융감독원이 밝혔다. 또한, 금융감독원의 보도자료 등 다양한 금융정보를 영상뉴스로 자체 제작해 금융소
박현군 기자   2016-07-25
[금융] 금융안정위원회(FSB) 성도 총회 논의결과
[데일리서울]김학균 금융위원회 상임위원은 지난 21일 중국인민은행이 주최한 금융안정위원회(FSB) 성도 총회에 참석했다고 금융위원회가 밝혔다.금융위에 따르면, 금번 총회에서는 24개국 및 EU의 금융당국과 바젤은행감독위원회 등 국제기준 제정기구의 최고
박현군 기자   2016-07-22
[금융] 금융감독원장, 은행 준법감시인과 오찬 간담회 개최
[데일리서울]진웅섭 금융감독원장은 21일 은행연합회에서 은행 준법감시인과 오찬간담회를 개최해 최근 은행 검사과정 중 확인된 은행의 중소기업에 대한 부당 담보-보증관행 개선 및 ISA 계좌이동제 시행에 따른 은행간 과당경쟁 방지 등에 대해 심도 있게 논
박현군 기자   2016-07-21
[금융] 임종룡 금융위원장 사잇돌 중금리 대출 운용상황 점검
[데일리서울]임종룡 금융위원장은 사잇돌 중금리 대출 출시 2주가 지난 시점에서 NH농협은행 광화문 지점을 방문해, 창구 직원 및 실제 대출 신청자와의 현장 면담 등을 통해 사잇돌 대출 운용 상황을 확인·점검했다고 금융위원회가 밝혔다.금융위는 임종룡 금
박현군 기자   2016-07-21
[금융] 정은보 금융위 부위원장, 외국계 의견수렴을 위한외국계 금융회사 CEO 간담회 개최
[데일리서울]정은보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이 20일(수) 금융투자협회에서 외국계 금융회사 CEO들을 만나 최근 글로벌 금융시장 동향을 논의하고,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금융규제개혁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소통채널을 구축하는 방안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고
박현군 기자   2016-07-20
[금융] 전기통신금융사기 피해 방지 및 피해금 환급에 관한 특별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 국무회의 통과
[데일리서울]19일 국무회의에서 「전기통신금융사기 피해방지 및 피해금 환급에 관한 특별법 시행령」(이하, “전기통신금융사기 특별법 시행령”) 개정안이 통과됐다고 금융위원회가 밝혔다.금번 개정안은 2016년 1월 전기통신금융사기 특별법 개정에 따라 전기
박현군 기자   2016-07-19
[금융] 임종룡 금융위원장, 2016년 제12차 금요회 개최
[데일리서울]임종룡 금융위원장은 지난 15일 제12차 금요회를 개최해, 현행 채무조정 및 채권추심 제도에 대해 유관기관 실무급 관계자 및 전문가들로부터 다양한 현장의 의견을 청취했다고 금융위원회가 밝혔다임종룡 금융위원장은 모두 발언을 통해, 정부가 가
박현군 기자   2016-07-1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5116) 서울특별시 광진구 광나루로 56길 85 테크노마트 8층 A014, A029(구의동)  |  대표전화 : 02-929-4222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왕준(신문윤리담당)
편집국 : 02-929-4333, 광고국 02-921-4333 <일간인터넷신문>  |  등록일자 2014. 7. 1 : 서울 아03221  |  발행인 겸 편집국장 김동성(긴급연락 011-668-3158)
Copyright © 2014 데일리서울. All rights reserved. 제휴사=연합뉴스 / <시사주간신문> <데일리서울> 등록일자 2014. 8.4  |  등록번호 서울 다10873
㈜데일리서울 (후원계좌)우리은행=1005-702-570174 / (기사제보=공직비리, 사건 사고 gnus6@hanmail.net) / 주필 겸 법률고문 장일권 교수(법학박사)
<데일리서울>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대한민국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